Thursday, August 22, 2019

홍콩 경무처 “폭력행위 철저히 처벌할 것”…시위대 47명 체포

홍콩에서 지난 주말 10만명이 넘는 시민이 참여한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안) 반대 시위와 관련해 시위대 47명이 체포된 것으로 확인됐다. 16일...

허리케인급 ‘배리’ 접근…美 뉴올리언스 주민 1만명 대피령

허리케인급 열대성 폭풍 '배리'(Barry)가 접근하면서 미국 남부 루이지애나주 최대도시 뉴올리언스에 비상사태가 선포되고 인근 주민 1만여 명에게 강제 대피령이 내려지는등 초비상 상태에 들어갔다.

“7.0 이상 지진 확률 3%”…美서부 추가강진 우려 다소 완화

미 지질조사국 "규모 6.0 이상 지진 잇따를 확률은 27%"사흘간 2천700회 여진…"앞으로 반년간 3만4천회 더 날 것" 하루 간격으로...

“리비아 난민구금시설 공습 받아…40명 사망·80명 부상”

내전이 벌어지고 있는 리비아의 수도 트리폴리 교외 타조라에 있는 난민 구금시설이 2일(현지시간) 공습을 받아 40명이 숨지고 80명이 다쳤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체코 ‘부패총리 퇴진 시위’…공산정권 붕괴 후 최대 규모

체코의 수도 프라하에서 23일(현지시간) 안드레이 바비스 총리의 퇴진을 요구하는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날 시위에는 약 25만...

“낮잠에 업무효율 쑥쑥”…일본서 낮잠카페 ‘인기몰이’

후쿠오카시 '낮잠 장려' 프로젝트 시작, 참여회사 줄이어 일본의 여름은 무덥기로 이름이 높다.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무더위로 잠을 설치는...

日이바라키현 규모 5.2 지진

17일 오전 8시께 일본 간토지방 이바라키현에서 규모 5.2로 추정되는 지진이 발생했다고 교도통신 등이 보도했다.  진앙지는 이바라키현 북부로 진원의 깊이는...

美·英, 홍콩 ‘범죄인인도 법안’ 반대 대규모 시위에 ‘여행 주의’ 권고

'범죄인 인도 법안'에 대한 대규모 반대 시위가 열리는 홍콩에 대해 일부 국가들이 여행주의보를 내렸다.  12일(현지시간) CNN 방송에 따르면, 전날...

엉터리 학사운영…日대학에서 유학생 1600명 ‘증발’

정원 외 '별과'·'연구생' 명목 마구잡이로 받아들여목욕탕 건물에 교실, 수업중 교실안 화장실에 외부학생 들락날락 일본 도쿄(東京)의 한 대학에서 2016-2018년...

中, 인간 유전자 자원 거래 금지…7월부터 규제 강화

중국이 인간 유전자 자원 거래를 금지하고, 외국 기업이나 기관이 중국에서 유전자 자원을 활용하려면 중국 파트너와 협력하도록 하는 등 규제를 강화했다. 

Popu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