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April 21, 2021

‘고맙다 외국인’…코스피 7일 연속 상승해 3200선 안착

돌아온 외국인 덕분에 20일 코스피 지수가 7거래일 연속 상승하며 3개월여 만에 종가기준 3200선 회복과 동시에 사상 최고치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속보]플로이드 살해 경찰관, 마침내 유죄 선고

지난해 5월 흑인 조지 플로이드의 목을 무릎으로 짓눌러 숨지게 한 전(前) 백인 경찰관 데릭 쇼빈(45)이 유죄를 선고받았다. 미 미네소타주 헤너핀카운티 지방법원 배심원단은 20일(현지시간) 쇼빈에 대해...

EMA “얀센 백신, 혈전 유발 가능성…접종이익>위험”

EMA(유럽의약품청)가 존슨앤존슨(J&J)의 자회사인 얀센의 코로나19 백신이 혈소판 수치 감소를 동반한 혈전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발표했다. 다만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과 마찬가지로 얀센의 백신 접종으로 얻을 수 있는...

[파고들기]신조어 ‘남혐 유래설’ 그 기원을 찾아서

'허버허버' '오조오억' '힘죠'…. SNS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신조어들이다. 그런데 이들 신조어가 때아닌 남혐(남성 혐오) 논쟁에 휘말렸다. 용례를 보면 특정 성별을 혐오하는 직접적인...

애플, 논란의 소셜미디어 ‘팔러’ 앱스토어에 복원시켜

아이폰 제조업체 애플이 미국 연방의회 의사당 폭동 사태 후 앱스토어에서 퇴출했던 소셜미디어(SNS) '팔러'를 복원시켰다. 애플은 19일(현지시간) 미 의회에 보낸 서한에서 팔러가 증오 발언과 폭력 선동을...

교도소 기웃거리던 고양이에 수상한 천 주머니…마약 운반책이었다

지난 16일 파나마 카리브해 연안의 한 교도소 인근에서 하얀 털을 가진 고양이 한 마리가 수상한 흰색 천 주머니 여러 개를 몸에 단 채로 주변을...

“바이든 정부, 모든 담배의 니코틴 감축 검토”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미국에서 팔리는 모든 담배의 니코틴을 중독적이지 않은 수준으로 감축하도록 의무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재 바이든 행정부는 멘솔 담배...

코카콜라, 3년만에 가격 인상…판매량 코로나 이전수준 회복

코카콜라 본사가 원자재 가격 상승을 이유로 음료 제품의 가격을 인상하기로 했다. 제임스 퀸시 코카콜라 최고경영자(CEO)는 19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출연해 "우리는 올해 헤지를 잘하고 있지만 내년에는 압력이...

“한 집만 간다” 쿠팡이 쏘아 올린 ‘단건 배달戰’···문제는 적자

배달원 한 명이 한 집만 배달하는 '단건 배달'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속도전에 불붙인 건 쿠팡이츠다. 한 번에 한 집 배달로 빠르게 시장 점유율을 확대해...

美, 모든성인 백신시대…그러나 확진자는 한국의 17배

19일(미국시간) 오전 미국인들 휴대폰엔 일제히 알람이 울렸다. 성인이면 누구든 코로나 백신접종 자격이 있다는 내용이다. 이 날은 바이든 대통령이 16세 이상 모든 성인에게 백신 접종 자격을 부여하겠다고...

Popu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