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Owner들을 위한 재산보호와 상속계획

비즈니스 Owner들을 위한 재산보호와 상속계획

오늘은 비즈니스 Owner들을 위한 재산보호와 상속계획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자영업을 갖고 있는 사람이라면 재산보호와 상속계획을 지금 시작 해야합니다. 계획이 없는 상황에서 사업과 그 가족에게 어떤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 생각해 보셨습니까?

비즈니스를 위한 계획이 시급한 이유는 사업주가 쓰러지거나 사망하더라도 사업이 지속적으로 운영되기 위해 신속한 결정이 필요하고 사업주가 바뀌거나 매매해야 할 경우 Going Concern Value (영업 지속 가치)를 유지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사업주의 은퇴 후 또는 사망 시 사업이 중단되거나 비즈니스가 문을 닫게 될것이라고만 생각해서 상속계획에 그 비즈니스를 포함시키지 않으면 훗날 모든 가족에게 피해가 갈 수 있습니다.

비즈니스가 운영되는 동안 사업상 위험 노출을 막고, 책임과 배상을 최소화 하기 위해 LLC, Limited Liability Company등의 사업체를 Living Trust (생전 신탁) 또는Asset Protection Trust, 즉 재산 보호 신탁으로 보호하여 불이익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소유주의 사망 후 비즈니스 가치가 떨어지더라도 사망하기 바로 전날의 가치가 적용되므로 이에
대해 상속세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가족들이 이제 더 이상 운영되지 않는 비즈니스에 대해 세금을 내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Transferability, 사업 양도 가능성을 최적화하는 비즈니스 상속계획 그리고 소규모 비즈니스의 특성을 이용한 Limited Value, 제한적인 가치를 증명할 수 있도록 하여 문닫은 비즈니스에 대한 상속세를 내는 억울한 일은 피할 수 있게 해야합니다.

또한 한 동업인이 무능력해지거나 사망 할 경우를 대비해 “Buy-Sell Agreement” (매매 협정) 을 체결하여 미리 원하는 대로 계획을 할 수 있습니다.

동업자가 자신의 지분을 사기 원하는지, 특정한 동업자는 제외하고 싶은지, 배우자나 자녀에게 지분을 주고 싶은지 등을 문서화하여 동업자와 가족간에도 불화를 방지할 수 있고 훗날 생길 수 있는 손실을 최소화 할 수 있게 됩니다.

Sole Proprietor, 혼자 운영하는 사업은 비즈니스가 개인재산에 포함되기 때문에 비즈니스와 그 자영업자는 하나의 형태로 간주하여 주인이 무능력해지거나 사망 시 어떻게 하기 원하는지 사업계획을 해야 합니다.

Family-Run Business (가족이 경영하는 사업) 은 누가 얼마나 사업에 기여했는지에 따라 지분을 나눌 수 있는데 만약 두 자녀 중 아들은 가족 사업을 하고 있고 딸은 전혀 개입하지 않는다면 아들이 딸의 지분을 갖게끔 하고 생명보험 등 다른 재산을 이용해 공평하게 상속을 하게 계획한다면 자녀간의 불화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사업을 자녀에게 상속할 때 비즈니스는 유산으로 간주되기 때문에 Trust를 준비하지 않으면 Probate(검인과정)을 거쳐야 하며 중소기업의 경우 검인과정에 드는 시간과 비용 때문에 사업체를 전부 잃게 되는 수도 있습니다.

김씨 부부는 S-Corporation으로 세탁소를 운영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김 씨가 Stroke으로 쓰러져 결국 양로원에 가게 되었습니다.

Mrs. 김이 양로원 비용을 내기 위해 시간과 비용이 많은 든 Living Probate 생전 검인과정을 거치고 세탁소 등의 재산을 급매하였기에 가족이 받을 수 있던 재산의 가치가 줄어들고 장애가 있던 막내는 지분의 일부를 자동으로 물려받게 되어 정부혜택을 못받게 되었습니다.

김 씨가 Trust를 준비했다면 배우자가 검인 과정을 거칠 필요도 없었고 막내의 정부 혜택도 보호할 수 있었으며 비즈니스 자산이 유산세 적용을 받지 않도록 할 수 있었습니다.

나에게 무슨일이 생기더라도 평생 땀흘려 일궈온 사업이 계속 유지되거나 순조롭게 팔리는 것이
중요하지 않겠습니까? 비즈니스에 시간을 투자하는 만큼 이를 보호하는 계획에도 시간을
투자하여 재산 보호 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