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 제조사별 사용시간, 구글이 1위…카카오·네이버 순”

Google-Naver-Kakao

구글 (313억분) vs. 카카오 (305억분) vs. Naver (201억분)

국내 스마트폰 이용자들은 구글이 만든 앱을 가장 오랜 시간 쓴다는 조사 결과가 29일 나왔다.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은 지난 4월 한 달 동안 국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이용자의 개발사별 앱 사용시간을 분석한 결과 유튜브·구글·크롬 등 총 54개 앱에서 누적 사용시간 313억분을 기록한 구글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2위는 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다음 등 총 73개 앱에서 305억분을 기록한 카카오였다.

카카오 앱 사용시간은 지난해 4월 조사에서 총 349억분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으나, 1년새 뒷걸음질치며 급성장한 구글(지난해 4월 기준 237억분)에 1위를 내줬다.

네이버는 총 52개 앱에서 201억분을 기록하며 3위를 차지했고, 삼성전자, 페이스북, SK텔레콤 등이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는 국내 안드로이드폰 사용자 2만3천여명을 대상으로 4월 한 달 동안 앱 사용시간을 개발사 단위(앱 개발사와 주요 계열사 포함)로 집계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모집단인 국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수(3천712만명)의 성별·연령별 인구분포와 스마트폰 사용 비율을 고려한 표본집단 조사다.

<저작권자(c) 노컷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