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전략스마트폰 G7, 중남미 시장 노린다

LG store in Sao Paulo
LG전자 상파울로 매장 (사진=LG전자)

LG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G7 ThinQ’가 브라질과 멕시코 등 중남미 시장에 진출했다.

LG전자는 지난 주 브라질과 멕시코에 G7 ThinQ 를 출시하며 중남미 시장 공략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중남미 출시에 따라 G7 ThinQ는 북미와 중남미, 아프리카, 아시아, 유럽, CIS 등 핵심으로 진출범위가 넓어졌다.

LG전자는 현지에서도 G7 ThinQ에 대한 호평이 이어졌다고 전했다.

브라질 유력 매체 오 글로보(O globo)는 햇빛 아래서도 선명한 디스플레이와 놀라운 사운드, 넓게 찍을 수 있는 광각 렌즈와 알아서 최적의 화질을 제공하는 AI 카메라를 갖췄다고 평가했다.

또 유력 IT 전문지 투도 셀룰라(Tudo Celular)도 혁신적인 기능을 갖춘 동급 최강의 스마트폰이라고 평했다.

멕시코의 IT 매체인 밀레니오(Milenio는 단 한번의 샷으로 이렇게 또렷하고 완벽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스마트폰은 본 적이 없다라며 카메라 기능을 극찬했다고 LG는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