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용만 빼면 전기차 배터리 세계 2등은 LG

Lg Battery

올들어 1월부터 5월까지 전세계 전기차에 출하된 비중국산 배터리 출하량 순위에서 LG화학과 삼성SDI가 각각 2, 4위를 차지했고 SK이노베이션은 7위를 기록했다.

전세계 배터리 출하량 가운데 중국에서 출시된 전기차에 탑재된 중국산 배터리 출하량을 제외한 기록이다.

19일 시장조사업체 SNE리서치에 따르면 2018년 1~5월 전세계 전기차용 비중국산 배터리 출하량은 약 10GWh로 전년동기비 40.3% 증가했다.

이 가운데 LG화학은 2.1GWh로 전년 동기 대비 35.5% 성장했고 삼성SDI는 1.1GWh로 44.3% 급증했다.

LG화학은 주로 현대 아이오닉 BEV와 쉐보레 볼트(BOLT) 등과 같은 BEV 모델들에서 삼성SDI는 폭스바겐 e-골프, BMW 530e, 포르쉐 파나메라 등 BEV와 PHEV 모델들의 판매가 각각 증가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SK이노베이션도 기아 소울 BEV와 더불어, 니로 PHEV와 아이오닉 PHEV 판매가 증가한 것이 성장세를 이끌었다.

한편 중국에서 출시된 중국 전기차 배터리까지 합하면 LG화학은 4위, 삼성SDI는 6위로 순위가 밀린다.

SNE리서치 김광주 대표는 “한중 관계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한국 배터리 업체들의 중국 시장 재진입이 당분간은 쉽지 않다”면서 “그러나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전기차 시장에서는 중장기적으로 한국의 LG화학, 삼성SDI의 지배력이 더욱 확대되는 가운데 SK이노베이션의 입지도 점차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노컷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