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보다 유튜브…남녀노소 가장 오래 매달린다

YouTube

세대 구분 없이 스마트폰 사용자가 가장 오래 사용하는 인기 앱은 유튜브(YouTube)였다.

세대별 사용시간 차이는 있었지만 유튜브는 ‘국민 메신저’로 통하는 카카오톡을 크게 앞섰다. 한 때 스마트폰 인기 앱을 휩쓸었던 페이스북, 트위터와 같은 소셜미디어는 뒷전으로 밀려났다.

YouTube Statistics_01

앱분석 업체 와이즈앱이 지난 8월 한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2만3000명을 표본조사한 결과 유튜브는 전 세대에 걸쳐 가장 오래 사용한 앱으로 나타났다.

10대는 전 세대 중에서 유튜브를 가장 오래 사용한 세대였다. 그 뒤를 카카오톡,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웹툰 순으로 이용했다. 2위 카카오톡의 4배 이상 사용시간 차이가 벌어졌다.

20대, 30대, 40대, 50대 이상도 전체 앱 중에서 유튜브를 가장 오래 사용했다.

세대별로는 10대, 20대, 50대 이상, 30대, 40대 순으로 유튜브를 오래 이용했다. 30대와 40대보다 50대 이상이 유튜브를 더 오래 시청했다.

지난 8월 한 달 간 유튜브 앱 국내 월간 순사용자수(MAU)는 3093만 명으로 1인당 월 1077분을 사용했다. 8월 총 333억 분을 이용해 전년 동월대비(234억 분) 42%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YouTube Statistics_02

<저작권자(c) 노컷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