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올가을 블루·오렌지·골드 아이폰 내놓을 듯

New Colors of iPhone will release soon
화려해지는 아이폰 색상 컨셉 (사진=나인투파이브맥 캡처)

6.5인치 신제품은 OLED 블랙, 화이트, 골드 예상

애플이 다채로운 색상의 변신을 시도할 것이라고 미국 IT 매체들이 6일(현지시간) 전했다.

올가을 공개할 아이폰 신작에서 그동안 접해보지 못한 화려한 색깔의 모델을 내놓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애플 전문매체 나인투파이브맥은 애널리스트 궈밍치의 말을 인용해 애플이 6.5인치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신제품을 블랙(검정), 화이트(흰색), 그리고 새로운 골드(황금색) 색상으로 출시할 것으로 내다봤다.

6.1인치 신제품은 블루, 오렌지 시도전망

6.1인치 패널의 신형 아이폰은 색상이 더 다양해진다.

기존의 그레이(회색), 화이트, 레드(빨강)에 더해 블루(파랑)와 오렌지 계통의 변형 색상이 적용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나인투파이브맥은 “애플이 적어도 네 가지 이상의 새로운 색상을 2018년 아이폰에 입힐 것”이라며 “이는 매우 이례적인 행보”라고 전했다.

애플은 전통적으로 블랙, 화이트에 집중하면서 골드와 레드를 가미하는 전략을 써왔다.

다만, 2013년 보급형 모델인 아이폰5C를 선보일 당시에는 그린(녹색), 블루, 옐로(노랑), 핑크(분홍) 등으로 젊은 층을 겨냥한 멀티컬러 출시 전략을 구사한 바 있다.

앞서 일부 IT 매체와 소셜미디어에는 애플이 9월 중순 신제품 언팩(공개) 행사에서 선보일 6.5인치 아이폰 X 플러스와 6.1인치 LCD(액정표시장치) 아이폰의 더미(모조품) 모델이 영상으로 공개됐다.

전면 디자인은 지난해 가을에 나온 아이폰 10주년 기념작 아이폰 X와 매우 흡사하며 페이스ID(안면인식)를 채택한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c) 노컷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