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트럼프 대통령, 북미회담 취소…오늘아침 북측에 서한 보내…서한 전문 보도

앵커

북미 정상회담이 취소되었습니다.

오늘 24일 오전, 트럼프 대통령은 공개서한을 발표했습니다.

어떤 내용인지… 서한의 전문을 대니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WINTV 뉴스 속보입니다.

북미 정상회담이 취소되었습니다.

몇시간 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위원장에게 공개 서한을 보냈습니다.

내용의 전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친해하는 위원장
우리는 양쪽 모두가 오랫동안 축구해왔던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예정되던 회담에 관련 당신이 시간과 인내 그리고 노력을 보여주어서 대단히 감사하게 생각하다. 우리는 이 회담이 북한에 의해 요청됐다는 것을 전해 들었지만 그것은 우리에게 전적으로는 별개의 일이다.
나는 당신과 함께 그곳에 있기를 매우 고대했지만 애석하게, 당신들의 가장 최근 발언에 나타났던 큰 분노와 공개적인 적대감에 기반해 지금 시점에서 오랫동안 계획돼온 이번 회담을 하는것은 부적절하다고 느낀다.
그러므로 이 서한은 우리 양측을 위한 것이지만 전 세계를 해치는 싱가포르 회담이 열리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알리기 위함이다.
당신은 당신의 핵 능력에 관해 말하고 있지만 우리의 핵 능력이 매우 엄정나고 막강하기 때문에 나는 그것들을 절대 사용되지 않기를 신에게 기도를 드린다.
나는 아주 멋진 대화가 당신과 나 사이에 준비되고 있다고 느꼈지만 결국 중요한것은 오직 그 대화이다.
언젠가 나는 당신을 만나기를 고대한다. 그러는 사이 지금은 집에 돌아와 가족들과 함께 있는 인질들의 석방에 대해 고마움을 표하고 싶다. 그것은 아름다운 제스처 였고 매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가장 중요한 회담과 관련해 마음을 바꾸게 된다면 주저말고 내게 절화하거나 편지해주길 바란다.
이 세계와 특히 북한은 영속적인 평화와 큰 번영 부유함을 위한 위대한 기회를 잃었다. 이 잃어버린 기회는 진실로 역사상 슬픈 순간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

Letter of Termination

이와같이 보낸 서한을 통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 정상회담 취소 서한을 보낸 상황입니다.

현재 청와대는 당혹스런 표정을 보이고 있는 상황입니다.

서한인 공개 된후 몇십분 후 김의겸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의 뜻이 무엇인지 그의미를 파악하려고 시도중이라고 밝혔습니다.

2일전에 문 대통령과 트럼프의 정상회담이후 문 대통령은 한미정상회담이 매우 성공적으로 잘 진행되었다고 밝혀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외신들도 계속해서 이에 대해 보도 중이며, 대부분 북미관계가 앞으로 냉정 상태로 들어갈 가능성이 크다는 점에 대해 집중하는 모습입니다.

북한도 매우 당혹스러운 상황일거라는 추측도 이어가고 있으며 조만간 북한의 입장 표명이 있을거라는 예측을 하고 있습니다.